콘텐츠로 건너뛰기

“코로나 손실보상 600만원 준다더니…공약 후퇴” 소상공인들 반발 – 한겨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