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유용한 정책, 수어 영상으로 만나보세요”

문화체육관광부가 국민에게 유용한 정부 정책을 수어로 자세히 알려주는 채널을 개설해 운영 중이다. 

청각장애인(농인)의 알 권리를 보장하고 한국수어에 대한 인식을 확산하기 위해서다.

18일 문체부에 따르면 유용한 정부 정책을 수어로 자세히 알려주는 ‘수어로 보는 대한민국정부’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c/수어로보는대한민국정부)을 지난 3월 11일 개설해 운영하고 있다.

수어로 보는 대한민국정부’유튜브 채널 화면
‘수어로 보는 대한민국정부’ 유튜브 채널 화면.

한국수어는 지난 2016년 한국수화언어법 제정에 따라 한국어와 동등한 위상과 자격을 가진 농인 공용어가 됐다. 정부는 코로나19 정례브리핑과 주요 정책 발표 현장에서 수어 통역을 제공하고 있다. 

이 채널에서는 코로나19 자가검사 도구(키트) 사용법과 행동 요령, 코로나19 양성 때 받는 안내 문자, 코로나19 자가격리 중 발생하는 생활폐기물 안전처리 방법 등 코로나19 관련 정보는 물론 긴급고용안정 지원금, 소상공인 손실보상 등 다양한 정책 정보와 생활에 꼭 필요한 정보, 재난 정보 등을 수어로 번역한 영상을 볼 수 있다.

문체부 정책담당자는 “그동안 텔레비전 방송 등에서 수어 통역 화면이 작게 제공돼 농인들이 시청하기에 힘들고 피로감이 높았다”며 “이제는 시각언어인 수어를 중심으로 화면을 구성하고 빠른 영상의 재생속도를 느리게 조절한 영상을 통해 농인들의 삶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정책 정보들을 쉽고 빠르게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의 :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디지털소통제작과(044-203-3259) 

[자료제공 :(www.korea.kr)]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