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중기부, 성장잠재력 큰 사회적경제기업 30곳 집중 지원

중소벤처기업부는 18일 올해 ‘사회적경제기업 성장집중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 30곳을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기획재정부 등 10개 부처가 함께 진행하는 것으로, 각 부처가 먼저 창업 및 초기기업(3년 이내)을 지원하고 이후 중기부가 성장 잠재력이 있는 사회적경제기업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 골자다.

사회적경제기업은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고 있는 기업으로, 협동조합·사회적기업·마을기업·자활기업·소셜벤처 등의 유형이 있다.

중기부는 지난해 예산 19억 원 규모의 신규 사업으로 시작한 데 이어, 올해에는 전년대비 13억 원 증액된 예산 32억 원을 지원할 방침이다.

각 부처는 업력 4~10년 이상의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해 평가한 후 적합 기업을 추천했으며, 선정심의위원회는 ‘사회적 가치 부합성’과 ‘금융지원 타당성’을 고려해 최종 30곳의 기업을 선정했다.

선정된 참여기업에게는 비즈니스 모델 및 성장전략 수립 등 기초 혁신역량 강화를 위해 필수적으로 사전진단과 컨설팅을 진행한다.

또한 선정기업이 스스로 문제점을 파악하고 연구 개발, 판로 개척, 인프라 구축 등 필요한 부분에 대해 자유롭게 선택해 사업을 추진할 수 있으며, 최대 3억 원까지 지원한다.

주요지원 내용.
주요지원 내용.

장세훈 중기부 지역상권과장은 “사회적경제기업 성장집중 지원을 통해 취약계층 고용을 통한 일자리 안전망 확충과 기업이윤의 사회 환원 등 사회적가치 창출에 기여할 계획”이라며 “연대·협력의 가치를 중심으로 다양한 정책 마련과 유망 사회적경제기업이 보다 빠르고 다양하게 성장하도록 부처 간 협업체계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문의 : 중소벤처기업부 지역상권과(044-204-7887)

[자료제공 :(www.korea.kr)]

태그: